장르별 리뷰/공포2011. 2. 9. 19:04



I Spit on your grave, 2010
그녀의 처절하고도 치밀한 복수계획극 <네 무덤에 침을 뱉어라>

! 스포일러성 리뷰입니다. 영화를 보지 않으신분은 참고해주세요



  




     영화줄거리
     시골로 아이디어수집과 휴식을 겸해 여행을 떠난 젊은작가 제니퍼힐스(사라버틀러)는 어느외딴 트레일러를 숙소로 정하고
     그곳에서의 생활을 시작한다. 하지만 어딘가에서 자신을 염탐하는 시선을 느끼고 저녁에는 이상한 소리까지 들려온다

     어느날, 그곳에 괴한들이 습격을 하고 그녀는 폭력과 성추행을 당하게 된다
     가까스로 도망을 간 그녀는 마을 보안관과 마주치게 되고 그에게 이 사건을 이야기하고 그와 같이 다시 트레일러로 향한다

     그곳에서 그녀는 상상도 하지 못할 일들을 겪데 되는데,




    그녀의 통쾌하고도 잔인한 복수극의 시작

     영화의 후반부부터 그녀는 자신에게 못된짓을 한 그들에게 심판을 내리게 된다
     전직?이 작가여서인지 그녀의 시나리오는 정말이지 영화다 ! 라는 생각이 절로 들게 될만큼 잘 짜여져 있었다

     보는내내 <쏘우> 가 생각나는 사람은 비단 나뿐만은 아니였을 것이다
     어떻게보면 '직쏘' 보다 더욱 뛰어난 머리와 계산?, 그리고 시나리오인지도 모른다




     어느 이는 보는 것을 좋아해서 생선의 내장을 눈에 바르게 되고,
     물에 머리는 박는 것을 좋아했던 어떤이는 화학적인 무언가가 들어간 물에 머리가 박히게 되고
     성행위를 좋아하는 어떤 이는 중요부위가 잘리게 되고
     넣는것? 을 좋아하는 어떤 이는 무언가로 인해 아픔을 느끼게 되고
     어떤이는 습관때문에 누군가를 죽이고 자신도 죽게 되고




     <네 무덤에 침을 뱉어라> 를 재미있게 봤지만 그들의 무덤에 침을 뱉을수 없는 이유가 있다
     일단 그녀의 통쾌한 복수극은 보는사람으로 하여금 잔인하지만 무언가 재미를 주었고 잘했다 라는 생각을 들게 만든다
     그리고 그녀가 복수를 하게되기까지의 중간부분도 어느정도 연결부위로서 잘 연출이 된것 같다라고 말하고 싶다

     하지만,
     그런 시골마을에.. 친구 하나 없이 미모의 젊은작가 혼자 와서 몇달동안 살려고 하는 이유를 자세히 모르겠고
     그것을 단지 시나리오집필때문에 왔다고 한다면 조금은 현실적으로 억지가 아닌가 싶다
     그리고 그녀가 그들로부터 도망을 가게 되는 그 부분은 관객들의 상상에 맡긴것이 조금은 아쉬운 부분이었다

     복수하는 부분에서도 너무나도 완벽하고 치밀하고 계획적이어서 비현실적으로 보인점도 있었고
     성행위를 하는 장면을 너무 격하게 또는 너무 늘린것 같아 영화의 연출면에서는 후한점수를 주지 못할것 같다




    사라버틀러의 열정을 담은 혼의 연기?! 가 가장 영화의 압권이라고 생각한다
     어떻게 보면 TV드라마 <가십걸>의 '레이첼미스트' 를 닮았고 또 어떻게 보면 영화 <트와일라잇>의 '크리스틴스튜어트' 를
     닮지 않았나 조심스레 생각해 본다. 그녀는 이 영화에서 정말이지 혼신의 연기를 다하는 것처럼 연기를 했다

     전라의 누드씬도 조금의 부끄러움 없이 잘 소화해냈고 (영화배우니 당연하게 생각되는 거겠지만,)
     복수할때의 그녀의 표정과 움직임은 영화초반에 나온 산뜻한? 작가의 모습은 온데간데 찾아볼수가 없었다

     위키에서 찾은 'Sarah Butler'는 1985년생으로 많은 영화나 드라마에 출연한 적이 없고 간간히 액스트라로 나온듯하다
     공포물위주로 출연이 많을 것으로 예상되고 앞으로 매력적인 외모와 몸매를 소유한 그녀의 행보가 기대된다




    1978년에 제작된 영화 <네 무덤에 침을 뱉어라> 의 2010년식 리메이크버전이다
     전 작을 보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리메이크작과 크게 틀리지 않다는 것을 검생사이트를 통해 알수 있었고,
     많은 사람들이 참신하지 않은 이 작품을 욕하고 전작을 모욕한다며 많은 혹평을 보내고 있는 상황이었다

     하지만 전작을 보지 않은 나로서는 정말 재미있게 봤다고 생각한다
     그녀가 그들에게 당할때의 그 느끼기 싫을만큼의 느낌과 고통, 아픔, 절망, 좌절 등 많은 수식어로도 표현하기 힘든 것들..
     그리고 그녀가 어리디 여린 작가에서 마치 여전사를 보듯한 강렬한 카리스마를 내뿜는 것까지,

     영화를 보는내내 느꼈고. 나완 성별이 다른 여자이지만 통쾌했고 재미있었다
     그렇기에 공포물이라기보다는 스릴러물이나 복수극? 이라고 장르를 정하면 딱 맞겠다
     (참고로 전작과 리메이크작의 포스터는 많이 비슷합니다. 전작의 포스터는 성인영화물 이더군요?)

Posted by 대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로드러너

    그냥 싸구려 b무비일뿐이다. 여자들의 피해의식과 열등감을 자극하는 결과적으로 여자의 노출과 여러 잔재미는 결국 남자들을 위한 영화다.

    2011.07.26 02:21 [ ADDR : EDIT/ DEL : REPLY ]

장르별 리뷰/액션2010. 1. 25. 19:03


사용자 삽입 이미지





Death Race, 2008








      비록 직장이 부도가 나서 한순간에 실직자가 되었지만
      자신을 믿어주고 자신만을 바라보는 아내와 아이가 있어서
      용기와 희망, 책임감을 가지고 살아갈수 있는 젠슨.

      젠슨이 옷을 갈아입고 씻으러 간 동안
      부엌에 있던 아내는 요리를 하는 도중 누군가에 의해서
      죽음을 당하게 된다

      아내가 쓰러진 것을 보고 황급히 달려온 젠슨은
      아내를 죽인 범인에게 마취제를 맞고 쓰러진다




      마취제에서 일어난 젠슨은 자신의 옆에 죽은 아내가 피를 흘리고 있었고
      자신의 오른손엔 범인이 쓴것으로 보이는 칼을 들고 있다

      그리고 바로 들어온 경찰.

      그를 살해용의자로 보고 체포하게 된다
      그래서 감옥으로 가게 된 젠슨




      감옥에 가게 된 젠슨은 그의 운전기록을 살펴본 교도소장인 헤네시의 호출을 받는다
      그리고 거절하지 못할 제안을 받게 되는데..

      현재 감옥의 주된 수입원인 '데스레이스' 에 참가하라고 명령을 내린다
      몇개월 전의 경기에서 죽은 프랑켄슈타인의 대역으로 말이다

      프랑켄슈타인은 가면을 쓴 데스레이서로서 최고의 인기스타이자
      한번만 더 우승하게 되면 석방조치를 받을수 있었지만,
      원인 모를 기계고장으로 죽고 만 죄수이다
      소문은 그가 부상을 당해 치료중이라고 퍼트린다


      이 영화의 주된 내용인 데스레이스에 대해서 잠깐 살펴보자

      현재 감옥에서 열리고 있는 데스레이스는 말그대로 죽음의 자동차경주다
      한명만이 살아남을수 있고 5번 우승을 차지하면 석방을 시켜준단다

      그리고 데스레이스를 보기 위해 몇천만명의 사람들이 돈을 지불한다
      그 돈을 위해 교도소장은 죄수들를 상대로 죽음의 도박을 권유하는 것이다




      죽은 줄만 알았던 딸의 생사를 담보로 헤네시에게 반협박을 받은 젠슨은 프랑켄슈타인으로 변신하게 되고
      그가 다시 복귀했다는 소문에 시청자수는 신기록을 세우게 된다

      한번만 더 우승하게 되면 딸을 볼수 있고 석방될 기회를 얻은 것이다
      하지만, 그를 노리는 사람은 한 두명이 아니었고,




      보조로 일하게 되는 항법사 케이스와 호흡을 마추게 된 프랑켄슈타인
      항법사란 데스레이서가 운전에 집중할수 있도록 옆에서 많은 것을 도와주는 것이다
      항법사를 하는 여성들 또한 죄수다. 레이서와 마찬가지로 5번 우승하게 되면 석방이 된다

      그녀는 전의 프랑케슈타인보다 잘생겼다며 호감을 표시한다
      하지만 그녀는 헤네시에게 아무에게도 말하지 못할 협박을 당했는데,
      마치, 전 프랑켄슈타인이 사고를 당한것과 관련이 있는 것 같은데...




      과연 젠슨은 무사히 5승을 달성해서 사랑스러운 딸과 행복하게 살수 있을까?
      젠슨은 도와준 케이스는 무슨 협박을 받았을까?
      헤네시와 젠슨간의 무슨 사정이 있던 걸까?


      조금은 잔인하지만, 다양한 볼거리와 스피드로 시간 가는줄 몰랐던 <데스레이스>

      제이슨스태덤을 개인적으로 좋아해서, 볼까말까 고민하던 이 영화를 드디어 보게 되었다
      많은 분들이 혹평을 워낙 해대던 까닭에 안 볼려고 했지만,

      생각보다 꽤 괜찮은 작품이었다라고 생각되었다.
      자동차를 좋아하시는 분이라면 적극까진 아니더라도 추천을 해드린다
      <분노의 질주> 시리즈처럼 자동차에 대해서 자세히 나오진 않지만, 스피드는 그 영화 못지않기 때문이다

      가끔씩 잔인한 장면이 아무런 모자이크나 편집없이 나와서 당황케 만들지만 영화 특성상이니 이해했다
      마지막 통쾌한 반전또한 볼만했다. 킬링타임용 영화를 찾으신다면 적극 추천해드리겠다

      제이슨스태덤형님, 이러다가 자동차관련 영화에만 나오는게 아닌가 무섭습니다
      영화배우에게 캐릭터가 생긴다면, 차질이 많을듯 싶은데 말입니다.

Posted by 대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스태덤 형이 한참 다작 할때 나온 영화 같네요. 저도 그럭저럭 재밌게 봤지만, 뭔가 아쉬움이 남더군요
    나중에 분노의 질주 시리즈에도 까메오로 나오는건 아닌지 모르겠네요 ㅎㅎ

    2010.01.25 22: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전 내용보단
      그냥 운전하는 스태덤형님이 좋습니다
      하하
      분노의질주 시리즈가 더 나오게 된다면,
      아마 조연쯤으로 나올수도 있지 않을까요?
      그런데, 분노의질주는 더이상 안 나올것 같은 예감이..

      댓글감사합니다^^

      2010.01.25 23:24 신고 [ ADDR : EDIT/ DEL ]
    • 데스 레이스글 잘 보았습니다.. 아래 자격증관련 정보도 있네요..

      유망 직종 및 모든 자격증에 대한 자료를 무료로 제공 받을수 있습니다..

      유망 자격증을 종류별로 무료 자료 신청가능하다고 하네요..

      신청 해보세요 -> http://license119.com/newki

      2012.07.19 01:24 [ ADDR : EDIT/ DEL ]
  2. 영화 재밌겠습니다.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2010.01.26 02: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꽤나 볼만했던 영화입니다^^
      나중에 기회되시면 보세요~

      댓글감사합니다^^

      2010.01.26 13:19 신고 [ ADDR : EDIT/ DEL ]
  3. 액션영화를 그리 많이 좋아하는건 아니지만
    가끔 대작 액션은 보곤합니다.
    항상 격려해주셔서 감사해요~

    2010.01.26 09: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액션영화를 봐야 다이어트에도 도움이 된다는 연구결과는 없지만..ㅎㅎ 그래도 뭔가 몸이 들썩거리더군요^^

      항상 응원하고 저역시 열심히 하겠습니다
      댓글감사합니다^^

      2010.01.26 13:19 신고 [ ADDR : EDIT/ DEL ]
  4. 아, 이영화 예전에 봤었습니다. 나름 재밌게 봤던 영화엿지요 'ㅁ')..

    2010.01.26 13: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생각지도 않았던 작품에 재미를 느낄때의 그 기분은 말로 표현할수가 없죠^^

      댓글 감사합니다^^

      2010.01.26 15:53 신고 [ ADDR : EDIT/ DEL ]
  5. 전 처음 접하는 영화네요^^
    리뷰 잘 읽었습니다^^

    2010.01.27 15:5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나중에 기회되시면 꼭 보세요^^
      재미있습니다

      댓글감사합니다^^

      2010.01.27 18:39 신고 [ ADDR : EDIT/ DEL ]
  6. 스트레스 풀기에는 적당한데...스피드도 즐기고..
    아쉬운점은...스토리가 그냥 그렇다는거....죠...

    2011.03.29 20: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자동차 영화에서 줄거리를 기대한다면 너무나도 큰! 욕심이세요 ㅎㅎ 그냥 눈요기거리 영화죠 뭐^^

      2011.03.31 17:39 신고 [ ADDR : EDIT/ DEL ]
  7. 아내가 죽어도 별 탈 없이 괴상한 레이싱에 참가해서 신나게 탈옥하는 주인공의 심리가 궁금했던 영화였습니다.
    볼거리는 많아서 눈은 즐거웠어요.. 게임을 보는거 같았습니다.

    2011.04.10 13: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